간만에 인천공항철도를 타고 나간 이야기.


센다이에 잠시 다테님을 뵈러 다녀왔습니다. 이번 여행의 목적은 다테 마사무네 관련 기행이었고 먹을 것은 덤이었으나, 여행을 다녀온 지금은 다음 센다이 여행을 짜고 있습니다. 의외로 센다이가 마음에 들었고 긴 비행시간만 아니면 후쿠오카보다 좋습니다. 날씨가 좋지 않았고, 항공기가 아시아나였음에도 여행 평점을 높게 주는 건 역시 먹을 것이 좋았기 때문입니다. 몇 가지 미련도 남아 있어 다음 여행은 센다이가 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생각 같아서는 JR 패스를 끊어서, 도쿄에서 출발해 센다이에서 1박하고 홋카이도에서 아웃하는 것도 고려중이고요. 이 조건은 M님께 의뢰하는 것이 좋겠군요. 아마 잘 뽑아 주실...(읍읍읍)



센다이가 마음에 들었던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1.(이)다테 마사무네

다테 마사무네의 다테 마사무네에 의한, 다테 마사무네를 위한 동네

정말로 다테를 빼면 남는 것이 없습니다. 따라서 다음에 갈 때는 다테 가의 역사를 더 공부하고 근대사까지 뽑아 본 다음에 구경하고 싶더군요. 이번에는 가이드님이 계셔서 맨몸으로 갔지만, 한 번 가보았으니 다음에는 D90도 챙겨다가 천천히 구경하고 싶습니다.


2.작다

센다이는 매우 작습니다. 하카다보다도 작다는 생각이 듭니다. 혼자서 놀기에 2박 3일이면 충분하고, 재 방문할 때도 그 정도면 됩니다. 그 안에 5끼를 채울 수 있다면야. 하여간 쇼핑가가 센다이 역을 중심으로 포진해 있어서 돌아다니기도 좋습니다. 작기 때문에 물품도 잘 팔리는 것을 모아 놓아 오히려 쇼핑하기 좋더군요.


3.맛있다

중요. 가장 중요. 별표 다섯 개로도 부족합니다. 물론 홋카이도도 맛있지만 센다이는 고기와 맥주가 맛있습니다. 매우, 아주, 정말로. 이와테현이랑 가까워서 그런지 은하고원맥주도 있더군요. 그것도 생맥주로 있어 덥석 마셨습니다. 그 외에 규탄집에서 마셨던 지역맥주 다테 마사무네(...)도 매우 맛있었습니다. 고기도 맛있고 디저트도 맛있으니 정말로 행복했습니다. 규탄과 맥주 때문에라도 재방문 의사가 매우 높습니다.

다음 여행을 센다이로 잡는 것은 그 때문이고요.




자. 다음 글부터 차근차근 여행을 짚어 갑니다. 이번 여행은 태풍보다 강한 여행운을 느꼈던 고로 13호 태풍의 이야기도 이어집니다.





야후에서 내내 체크하던 13호 태풍의 경로. 여행은 8월 7일 출발, 9일 귀환의 일정이었습니다.(먼산)

Tag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 2018.08.11 23:5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도쿄in 삿포로out이라면 전국판 말고 26000엔짜리 동일본-미나미홋카이도패스가 있는데요, 딱 삿포로(+오타루,신치토세 공항등 삿포로 근교)까지를 커버하고 14일 동안 6일을 띄엄띄엄 쓸수 있는 플렉시블 패스입니다. ...도쿄-삿포로 편도만 정규요금으로 27000엔이 되어버리기 때문에;; 참고로 하네다(도쿄모노레일),나리타(나리타 익스프레스) 모두 공항부터 시내진입도 이 패스로 가능하고요. 전국판보다 3천엔 저렴하면서 날짜 띄워쓰기도 가능한거죠. 정규 편도요금보다 저렴하니 여행기간이 며칠이든 도쿄-센다이-삿포로라면 선택의 여지도 없고요[..]

    만약 센다이in 치토세out 항공권이 가능하다면 19000엔짜리 도호쿠-미나미홋카이도(도쿄&관동 부분이 짤리고 14일 중 6일>5일이 되는 것만 빼고는 동일)패스도 있습니다. 센다이공항철도가 이용가능하고 센다이공항에서 국내구입 교환권>실물패스 발권이 되기 때문에 합리적이네요.
    http://www.jreasthokkaido.com/kr/

    • 키르난 2018.08.12 07: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오오오오오, 정보 감사합니다!
      아시아나나 ANA를 이용하면 센다이in 치토세out이 됩니다. 하지만 둘 다 안 쓰려는 항공사라 문제죠. 그리고 도쿄 다녀오면 거기서도 나름 할 일(놀 일) 있고요.+ㅅ+
      그렇다면 동일본-미나미홋카이도패스를 끊어 돌아다니는 것이 낫겠습니다. 어찌되었든 저 코스를 잡으면 여행이 일주일 단위를 넘어선다는 것이 장점이자 단점이로군요.=ㅁ=